메카 솔트

이미지 출처 : "맛의 기술" 발췌

소금 이야기

트러플 오일부터 히말랴야 소금까지… 홈쿡족 '고급 조미료' 구매↑

작성자
meccasalt
작성일
2021-02-04 10:18
조회
1767


지난해 12월 수입소스 매출 70.7%↑

[더팩트|이민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서 요리하는 '홈쿡족'이 늘어나면서 마트 내 고급 조미료 수요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롯데마트에 따르면 최근 핑크솔트, 트러플, 올리브오일 등 고급 조미료 매출이 급증했다.

지난해 12월 트러플 소스 등을 포함한 수입소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70.7% 신장했다. 같은 기간 핑크솔트를 포함한 가공소금 매출은 43.7%, 코코넛 오일과 트러플 올리브오일 등을 포함 수입식용유지 매출은 9.9% 늘었다.

이런 트렌드는 추석 연휴 기간부터 시작됐다. 지난해 추석 선물세트 판매 기간 동안 '리브솔트 세트' 2종 중은 전체 리브솔트 세트 매출의 80% 이상을 차지했다. 특히 리브솔트 세트 2종 중 9만 원대 제품에 대한 수요가 더 높았다.

롯데마트는 홈파티 트렌드와 더불어 언택트(비대면) 트렌드가 지속되면서 고가의 선물을 하려는 수요가 높아졌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여기에 코로나19 장기화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며 소금이나 설탕 등 일반적인 조미료로 맛을 낼 수 있는 음식을 넘어서, 다양하고 새로운 맛에 대한 수요가 생긴 점도 한몫을 했다.

이에 롯데마트는 이번 설 선물세트 중 고급 조미료 세트 취급 수를 기존 2종에서 6종으로 늘렸다.

대표 상품은 지난 추석 높은 수요를 보였던 히말라야 천연 핑크솔트로 그라인더와 우드스텐드를 함께 구성한 리브솔트 세트 페르시안 블루(7만6000원)에, 리브솔트 세트 히말라야(6만 원)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조미세트는 검은 송로버섯 올리브 오일 100ml와 송로버섯 소금 30g 등으로 구성한 '사비니 타르투피 미니 트러플 세트'다. 엘포인트 회원은 20% 할인된 5만44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돈죠반니 올리브 오일 250ml과 발사믹 5년산 250ml로 구성한 '돈죠반니 올리브오일 앤 발사믹 세트'는 6만4000원에 판매한다.

임경미 롯데마트 조미대용식품팀 MD는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며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수요가 지속 증가하는 점을 고려해 프리미엄 조미 세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지난 추석 대비 더욱 다양한 종류로 선보이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629&aid=0000061383
error: Content is protected !!